Lowmantic life!


한동안 마샘이었던 클립쉬 X10이 단종 된 이후


(아마도) 색깔만 바뀐 X11, X11i가 마샘을 이어가고 있다.


X10은 오래전에 잠깐 스쳐 지나갔었는데, 별 인상 없었음.


고로므로 X11i도 써보나 마나 뻔할 테지만


그냥 샀으니까 까보자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X11 뒤에 붙은 i는 iOS 대응을 의미.


그래서 리모트가 달린 모델 되시긋다.


리모트와 유닛을 보여주는 패키징은 좋지만


해체하기 겁나 드럽게 만들어놨음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구성품. 뜬금없이 6.3파이 어댑터와 항공 어댑터까지 들어있다.


S, M, L 사이즈의 싱글 팁과 S, L 사이즈의 더블 팁 동봉.


M 사이즈 싱글 팁은 이어폰에 장착되어 있다.


팁에 크기가 표기되어 있어서 편리함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유닛이 갱장히 작다. 생김새 때문에 올챙이 혹은 정ㅈ...흠...


선재가 너무 지나치게 가늘어서 좀 걱정스럽고,


리모트가 특이하게 분기점에 달려있다.


편할 듯하기도 불편할 듯하기도.



DMC-GM1 | 1/60sec | F/2.8 | 30.0mm | ISO-400


보다시피 엄청나게 작은 유닛 사이즈 덕분에


귀에 끼운 듯 안 끼운 듯한 착용감이 매력적이라는 녀석인데


팁이 에러다. 싱글 M은 헐렁했고, L은 많이 타이트했다.


싱글 BA에 아담한 형태라 막연하게 ER4와 비슷할 거라 생각했는데


실리콘 팁인데도 저음이 꽤 있음. 폼 팁 끼우면 양이 엄청날 듯하다.


적당히 따듯한 느낌이 드는 음색이지만 역시나 내 취향은 아닐세.


고음이 시원한 그런 음색이 아니라서 약간 답답한 느낌이 들기도 하고.


싱글 L 팁이 꽉 끼는 게 너무 불편해서 더블 L 팁으로 바꾸니 훨씬 낫다.


웬만해선 더블 팁 안 쓰는데, 이건 무조건 더블 팁을 써야 할 듯.


고음이 조금 살아나면서 좀 더 밸런스가 맞는 소리가 난다.


대신 ER4처럼 깊은 착용이 필요하지만, 그래도 꽉 끼는 것보단 편함.


근데...


X10도 그랬지만, X11도 역시 큰 임팩트는 없다.


그러니 서랍으로 가즈아!


댓글 불러오는 중

블로그 정보

Lowmantic life! - *슈니

shO_Ony'z [ 발 Log ]

최근 게시글

티스토리 툴바